티스토리 뷰




2014/04/22 - 방문자가 10,000이 넘었습니다.

2014/05/24 - 방문자가 20,000이 넘었습니다;;



 몇 달 전에 총 방문자가 10,000명, 20,000명 넘어갈 때는 그저 신기할 뿐이더니. 언젠가 부터 일일 방문자가 900명쯤에서 1,000명 넘어갈락 말락 한다. 그리고 이번 달 들어 그냥 잘 넘어간다. (예전에 딱 한 번 뭐 터져서 3,000명 들어온 건 제외) 감개무량하다. 이젠 하루 방문자가 1월 총 방문자의 5배라니... 아무리 생각해도 블로그를 그렇게 열심히 한 것 같지는 않은데 말이다. Blogchart 순위가 열심히 안 한 증거. 나보다 훨씬 늦게 시작한 같은 과 누나의 신변잡기 블로그는 엄청나게 열심히 하더니 벌써 블로그 랭킹 10,000위권, 상위 1%다. 고등학교 동창의 게임 블로그도 상위 1%다. 뭐 순위가 중요한가. 신기할 뿐이지. 내가 블로그에 올린 정보들이 지구 위의 누군가에게는 도움이 된다 하니 다행이다. 그런데 신기하게도 주말만 되면 방문자가 절반으로 뚝 떨어진다. 주말에 다들 나처럼 컴퓨터 안 하고 밖으로 놀러 다니나 보다.

 다음 달이면 블로그를 티스토리 개설한 지 1년이 된다. 올해 1월에 '그냥 해볼까?' 하면서 블로그 관련 서적을 뒤적거리고, 티스토리 초대장을 받기 위해 이 블로그, 저 블로그에 초대장 달라고 댓글 달고 다녔는데, 이젠 내가 초대장을 주는 입장이고, 주변에 블로그를 시작하는 사람들에게 조언을 해주는 입장이다. (물론 초대장은 귀찮아서 안 뿌리고, 개인적으로 달라는 사람만 주지만;)

 사실 블로그를 언제까지 할지는 모르겠지만 가능한 한 여력이 닿는 데까진 하고 싶다. 원래 글 쓰는걸 싫어하지도 않았으니... 애초에 전공 공부한 내용을 공유하려고 만든 블로그 목적은 상실된 지 오래. 이젠 그냥 신변잡기 블로그... 진짜 '내맘대로' 블로그가 되어가고 있다.



프로필사진

Yowu (Yu Yongwoo)

흔한 백엔드 개발자입니다
우분투 데스크탑 개발 환경을 선호합니다
최근에는 vscode에 neovim 모드 올려서 쓰고 있습니다
개발용 키보드는 역시 해피해킹 프로2 무각입니다
락 밴드에서 드럼을 쳤습니다

«   2020/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
Total
2,892,715
Today
737
Yesterday
1,126